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HOME > 뉴스 > 뉴스종합

트위터아이콘 페이스북아이콘

   서울, 대구, 익산, 체코에서 수상작 전시예정

 

   

      한국-체코 워크숍1.jpg    

 

   ‘체코 크리스탈 공예, 한국-체코 워크숍’이 지난 4월 23일 서울주얼리지원센터 제1관(이하SJC)에서 개최했다. 체코 예술가인 카테르지나 크라우소바(Kate?ina Krausova)의 강의로 진행된 이날 워크숍은 주얼리 브랜드를 운영 중인 디자이너 겸 대표 20여명이 참석, 체코 유리비즈 제작에 대한 역사를 듣고 프레치오사(Preciosa)가 제공한 비즈를 활용해 플라워 팔찌를 제작하는 시간을 가졌다. 해당 워크숍은 4월 25일과 26일 각각 익산, 대구에서도 열렸다.

 

   워크숍을 기점으로 콘테스트도 함께 개최됐다. 5월 17일까지 프레치오사에서 제공한 비즈를 활용해 한국적인 디자인을 더해 제작한 주얼리를 제출하면 각 지역별로 본상 3점을 선발할 예정이다. 선정작은 서울과 대구, 익산, 그리고 체코에 위치한 야블로네츠 나드 니소우 유리 및 보석 박물관(Museum of Glass and Jewellery in Jablonec nad Nisou)에 2020년 2월까지 순차적으로 전시될 예정이다.

 

   이 행사는 주한체코문화원과 서울주얼리지원센터, 익산 보석박물관, 대구광역시 중구 도심재생문화재단이 공동주최하며 프레치오사, 체코 야블로네츠 나드 니소우 유리 및 보석 박물관, 주한체코대사관에서 후원한다.

 

   SJC관계자는 “체코의 전통 주얼리와 한국 주얼리의 뛰어난 감각과 손기술은 이미 그 우수성이 세계에 알려져 있는 만큼 이번 한국-체코 워크숍 & 콘테스트를 통해 양국의 우수성을 국내외로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SJC는 지난해 체코-한국 디자이너 협업전시인 ‘핸드메이드 드림(Handmade Dreams)’을 공동 개최한 바 있다. 체코 보석박물관 수석 큐레이터인 페트르노비(Petr Novy) 박사의 강연회를 운영하면서 체코와의 지속적인 교류를 확장하고 있다.

 

   문의 /  02-764-9051

연관검색어
[작성일 : 2019-05-13 12:04:14]
목록

댓글작성 ㅣ 비방,욕설,광고 등은 사전협의 없이 삭제됩니다.

작성자 비밀번호

비밀번호  
포토뉴스
더보기
월간이슈
더보기